Home > 공지/언론보도 > 언론보도
 
작성일 : 13-07-19 14:46
[변협신문] 난민신청자 구금 문제점에 관한 토론회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8,253  

대한변협이 오는 22일 오후 2시 서초동 변호사회관 지하 1층 대회의실에서
UNHCR 한국대표부, 변협 인권재단과 공동으로 난민신청자 구금 문제점에 관한
토론회를 개최한다.

올해 7월부터 난민법이 시행되면서 법무부 출입국관리사무소의 난민신청 희망자 및 난민신청자,
난민재신청자 등에 대한 난민신청 접수거부, 구금 및 강제퇴거에 관한 문제가 이슈화되고 있다.
법무부는 난민신청자가 증가하고 난민제도를 남용하기에 불가피하게 구금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이런 부당한 처우로 비호신청자는 신체의 자유를 박탈당할 뿐만 아니라
난민인정절차 종료시까지 장기구금 돼 있을 수밖에 없어 타국에 비호를 신청할 난민의 권리는
존중받고 있지 못하는 실정이다.

대한민국은 난민신청자를 구금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모범이 돼 왔으나,
최근 난민신청자를 구금하기 시작하면서 구금 문제점과 각종 사례가 언론에 보도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대한변협 난민법률지원위원회는 “난민신청자에 대한 부당한 처우는
난민 신청 희망자에게 신청을 하지 못하도록 사실상 두려움을 주는 제약으로 나타나고 있다”며
“난민신청자 구금의 법적 문제점을 파악하고 난민의 비호권을 옹호하기 위한 구체적 대응책을 논의하는 토론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국제난민지원 NGO 피난처의 원소영 난민연구원이 제1주제 발표를,
대한변협 난민법률지원위원회 김종철 변호사가 제2주제 발표를 맡았으며
 공익인권법재단 공감의 황필규 변호사, UNHCR 한국대표부의 스텔라 오군라데 법무관,
 법무부 난민과 오주호 사무관, 난민인권센터 김성인 사무국장이 토론자로 참석한다.

변협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지속적으로 난민신청자 구금에 사례·실태를 널리 알려
비호권 보장을 촉구하고, 법적 문제점을 짚어봄으로써 제도 마련을 모색해
난민 인권에 관한 의식을 고양하고 성공적 난민법 시행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 제455호,2013년 07월 15일]

 
 

Total 6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4 [변협신문]대한변협 북한인권개선 촉구 박차 가한다 최고관리자 05-26 7658
63 [북한인권]북한인권문제, UN 안보리 정식안건 채택 최고관리자 12-23 7714
62 [변협신문] “이주 외국인 인권침해 실태 심각한 수준” 최고관리자 01-07 11139
61 [변협신문] 학생 인권의식 고취 앞장 "대한변협, 문예대회 시상… 최고관리자 01-07 10659
60 [변협신문] 제2회 변호사 공익대상 후보자 추천해주세요! 최고관리자 01-07 6951
59 [변협신문] 난민신청자 구금 문제점에 관한 토론회 최고관리자 07-19 8254
58 [변협신문] 제3회 인권문예대회 대상 수상작 최고관리자 02-25 8098
57 [변협신문] 법무부, 범죄피해자 인권대회 개최 최고관리자 11-27 7890
56 [변협신문] 북한 인권침해 여전히 심각 최고관리자 10-19 8239
55 [국제인권] 제1회 세계 여자아이의 날 최고관리자 10-12 8485
54 [변협신문] 중국은 김영환씨 고문 진상 규명 적극 나서라 최고관리자 08-22 8100
53 [북한인권]북한인권운동가 김영환 씨에 대한 중국 공안 당국의 … 최고관리자 07-31 8197
52 [변협신문] 변협, 납북자 송환촉구 세미나 최고관리자 06-28 8366
51 [북한인권] "최근 강제북송 탈북자 4명 공개처형, 40명은 정치범… 최고관리자 06-27 8761
50 [난민인권] 6월 20일 UN 세계 난민의 날, "한국 난민 인식 아직 … 최고관리자 06-20 9177
 1  2  3  4  5